오늘따라 내가 너무 한심스럽다..

 

pdf 파일을 한글로 바꾸는거 하나 땜에 오후부터 밤까지 계속 빌빌거리고 있고 ㅠㅠ

 

참 알고보면 별것도 아닌 것이 사람을 초라하게 만드네

 

pdf를 ms워드 파일로 바꿔 다시 한글로 변환하는 방법은 울 집 켬퓨터서는 한글에서 ms워드를 열면 계속 다운이 되서 병현한테 부탁해서 메일로 바꾼걸 받았더니 파일이 많이 깨졌고 ㅠㅠ

 

어째어째 pdf pro에서는 바로 복사하기가 되니까 한글에 바로 붙여 넣으면 된다길래 30일 무료체험판을 찾아서 깔았는데.. 83프로까지 깔리다가 또 멈춰 버렸다 ㅠㅠ

 

정말 잘 아는 사람들에게는 별것 아닌 일일텐데 나한테는 하루종일을 낭비하면서 스트레스 받고 짜증나게 만드는 일이로구나...

 

컴터란게 참 그렇드만..

알고나면 진짜 별거 아닌데 모를때는 너무너무 힘들고 어렵고 속상하고 짜증나고...

 

일 좀 쉽게 해보려다 일욜 하루가 다 갔네...

그냥 깔끔하게 포기하고 그냥 내가 다시 작성했으면 반쯤은 했을지 모르는데..

쉽게 가려다 망했다 망했어..

 

암튼 짱나는 하루다..

스트레스 받아서 피부가 다 상해가고 뱃살만 늘어나는듯 ㅠㅠ

(방송에서 본 허리 twist가 뱃살 땜에 잘 안되는걸 보고 오늘 충격 먹었음)

 

자야겠다..

낼 학교가서 어떻게든 해결하고~ 오늘은 잠이라도 푹 자야지..

그리고 기필고 담 주말에 진짜 펑펑 놀고 말테다 ㅠㅠ

 

오늘..

나의 인간관계를 반성하게 된다..

 

일케 살면 안될거 같다 ㅠㅠ

 

'혼자하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즉석 라임.. 가수해도 되겠음 ㅋ  (0) 2015.09.08
뭘 바랬던거니??  (0) 2015.09.07
컴터 잘 하는 사람들은 좋겠다 ㅠㅠ  (2) 2015.09.06
몰라 몰라 몰라  (0) 2015.09.03
20150903 thursday morning 08:36  (0) 2015.09.03
2013년이 가기 전에...  (1) 2013.12.09
Posted by 신미래